언어
클릭 수
11
ko.news

Francis, 성찬식을 거부하는 편지가 비밀로 남기를 원해

Edward Pentin가 Congregation for the Doctrine of Faith가 신교도들에게 영성체를 주고자 하는 독일 주교들의 제안 [이것이 이 나라의 평범한 예식임에도 불구하고] 을 거부했다는 보도를 확인했다.

Pentin의 출처는 이 문제에 연관해, 대주교 Ladaria와 그 후계자인 추기경 Gerhard Müller tkdldp "차이점이 없다"고 더했다.

Pentin은 "교황이 알려지지 않은 이유로 [이 제안을 거부하는] 편지가 비밀로 남기를 원한다"는 것을 알게되었다.

그림: © European Parliament, CC BY-NC-ND, #newsNmaxqrapam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