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s16
ko.news

독일 주교, 더 많은 "공개 전례들"을 원해 (비디오)

독일 Aachen 주교 Helmut Dieser는 1월 13일 "공개 전례"에 참가했다. Gloria.tv는 이 이벤트를 보도하는 비디오를 아래에 공개한다 (독일어).

이 "공개 전례"는 행사 또는 전례복이 없는 평범한 catechesis 였다. 기도들도 거의 없다.

이 전례의 행사자는 카운터 뒤에 서서 램덤하게 인간복지에 대해 이야기 했다. 군중들은 맥주를 마시며 schlarger 음악에 맞춰 노래불렀다. 어느 순간에 이 가사는 말했다: "기독교 또는 무슬림, 흑인 또는 적인, 사후가 있다"

기술적으로 잘 만들어진 코믹 비디오는 예수를 위해 계획된 세금 모음 Levi가 "거대한 모임 수퍼 파티"였다고 설명했따. 이는 Levi가 예수에게 청바지 몇벌을 기부했을 때 최고조에 다랐다.

30분 후, 주교 Dieser 은 이 얕은 즐김이 "매력적"이고 "진실된" "훌륭한 시작"이라고 불렀다. 진실된다는 것이 정확하다는 것이 두려워할 점이다.

이 이벤트의 저조함에 흥분되어 Dieser은 더했다: "계속 해요, 더 많이"

#newsDtivszfir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