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
클릭 수
18
ko.news

프랑스 주교, 노란 조끼 데모에 참석

프랑스 Montauban 주교 Bernard Ginoux가 일요일 노란 조끼를 입고 노란 조끼 테모에 참석했다.

FamilleChretienne.fr에 의하면 (12월 10일), 그는 데모인들에게 그가 그들의 이야기를 듣고 "그들의 마음을 따뚯하게"하고 싶다고 말했다.

Ginoux는 몇몇 사람들이 그를 "간사"하고 데모자들을 "극한적"이라고 부를 것이라는 것을 알고있다.

하지만 그는 많은 데모자들이 세례를 받았고 아마도 교회에 묻힐 것이라는 것을 지적한다. 그는 그러므로 이들에게 세례와 장례 사이에 일어나는 고통을 덜어주고 싶어한다.

#newsVxznccen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