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
클릭 수
8
ko.news

가나 주교들: 이민은 이 나라에 "위험"

가나 교회 회가 그들의 매년 Plenary 모임에서 젊은이들의 다량 이민을 최소하하기 위한 노력을 다시 가했다.

이 주교들은 Caritas Ghana에게 "이 위험"을 다루기 위한 조치들을 우선수위화 하도록 지시하고, 이 문제에 대한 전통적이고 정치적 권위자들의 "생각들"을 듣기위해 시간을 냈다.

이들은 자신들이 "지중해 바다와 사막에서 이 위험한 여정을 떠나는 젊은 남자들과 여자들이 불운하게 목숨을 잃는 것에 대해 슬프다"고 말했다. 그들은 이들의 "안전한 복귀"를 위해 기도하고 있다.

2017년, 4000명이 넘는 가나인들이 리비아에서 돌려보내졌다.

그림: © Mazur/catholicnews.org.uk, CC BY-SA, #newsGiwurtebw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