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
클릭 수
99
ko.news

Francis 교회, "조용히 하고, 들어오던지, 아니면 나가"

신부 Thomas Weinandy의 제거는 "불행한 결과가 아니라, 계획이다"라고 뉴욕 컬럼니스트 Patrick Archbold가 페이스북에 적었다.

Weinandy는 Francis를 비판하는, 존경스러운 편지를 공개한 후에 미국 주교 컨설턴트의 자리에서 해고 되었다.

Archobold에게 이것은 "오류" 가 아닌 "기능"이다. 의문을 던지는 것 만으로 몇몇 잘 알려진 이들을 좋지못하게 해고 하는 것은 다른 모든 신학자들과 주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고, 그 메시지는 교회 고위층에서 내리는 명백한 메시지이다. '조용히 하고, 들어오던지, 아니면 나가!"

그림: © Martin Schulz, CC BY-NC-ND, #newsFmuzddars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