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s29
ko.news

Francis 그리스도를 부처 또는 모하메드로 바꿔

대부분의 번역가들에게 Francis의 아부다비 선언은 신이 기독교 "완전히" 의도한 것 처럼 다른 종교들도 의도 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신부 Thomas Weinandy가 LifeSiteNews.com에게 말했다 (4월 3일).

그는 Francis의 숭일 일반 알현에서의 비공식 설명 을 거론했다. Weinandy는 Francis가 "직접적으로 아부다비 문서에 나타난 그대로의 원본 선언을 반박하지 않았기" 때문에 아직도 어느 정도 설명의 부재가 남아있다고 더했다.

Weinandy 에게 이 문서는 아직도 햇갈린다, "하지만 이는 요즘의 흔한 상황이다".

그는 그리스도가 부처 또는 모하메드의 수준으로 줄어든 사실에 걱정을 하고 이를 신 자체에 대한 공격으로 여긴다.

그림: Thomas Weinandy, #newsZclqdtdxt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