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17
ko.news

추기경 Müller, [Francis]의 이단들을 밝혀내

[주장되는] 학대 재앙의 뿌리는 "성직자주의의 정체가 무엇이라고 해도 성직자주의가 아니라 진실을 외면하고 도덕적 성적 자유"…